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이필모·서수연 부부, 광복절 둘째 득남 "우리 이제 네가족"[★SNS]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조은별기자]배우 이필모와 서수연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다.

이필모의 아내 서수연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는 담호 생일, 오늘은 우잉이 생일. 세상에 발도장 쿡”이라며 “이제 우리 네가족”이라는 글을 남겼다.

또 갓 태어난 둘째 아들의 발도장을 찍는 영상도 게시했다.

이필모 역시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2년 광복절 아침. 세상을 향해 소리 지른 너를 처음 만났다. 조금만 기다려다오. 아빠가 아주 멋진 형을 소개해줄테니”라고 적었다.

이어 “수연아. 지난 10개월간 고생했어. 일단 푹 쉬자 우리”라는 글로 갓 출산한 아내 서수연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이필모는 글과 함께 갓 태어난 자신의 둘째 아들의 발 사진을 공개했다.

이필모와 서수연은 TV조선 ‘연애의 맛’에서 만나 2019년 2월 웨딩마치를 울렸다. 같은 해 8월에는 첫 아들 담호가 태어난데 이어 15일 둘째 아들까지 출산했다.

mulgae@sportsseoul.com

사진|이필모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