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장미의 전쟁' 이상민 "남의 결혼 보면서 울 때가 아닌데" [TV스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민 / 사진=MBC에브리원 장미의 전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장미의 전쟁’ 이상민이 감동 러브스토리에 오열한다.

15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장미의 전쟁’에서는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든 스웨덴 왕세녀의 러브스토리가 공개된다.

이날 이상민은 영화 같은 스웨덴 빅토리아 왕세녀와 개구리 왕자 다니엘의 커플 이야기에 눈물을 흘린다. 빅토리아가 스웨덴 왕위 계승자인 만큼 두 사람의 결혼 과정이 순탄하지 않았다고. 심지어 대중은 다니엘의 외모가 개구리를 닮았다며 개구리 왕자라 비판했다. 하지만 곧이어 반전 스토리가 공개돼 감동을 자아낸다.

이를 지켜보던 과몰입러 이상민은 “남의 결혼 보면서 울 때가 아닌데”라며 오열한다. 결국 이상민은 눈물로 인해 진행마저 불가한 모습을 보여 폭소를 유발하기도. 또한 이어진 감동적인 사연에 다른 MC들마저 눈물 흘리며 박수까지 쳐 스웨덴 왕세녀 러브 스토리에 궁금증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양재웅은 눈물 콧물 다 뺀 이상민에게 “지금 어떤 마음이냐”고 묻는다. 이상민은 “어떤 마음인지 잘 모르겠다. 이런 기적이 일어날 수 있는 사랑이 너무 감동적이다”라고 답해 영화 같은 두 사람의 이야기에 궁금증이 더해진다는 후문이다.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든 스웨덴 왕세녀 커플 스토리는 8월 15일 월요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에서 방송되는 ‘장미의 전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