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우아한형제들, 수해 복구 위해 4억원 기부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수재 의연금 3억원 기탁

우아DH아시아 김봉진 의장·설보미 부부 별도 1억 원 기부

헤럴드경제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과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의장·설보미 부부가 수재 의연금 총 4억원을 기탁했다. 김봉진(오른쪽) 우아한형제들 의장과 부인 설보미씨. [우아한형제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박지영 기자]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이 수해 복구를 위해 총 4억원을 기부한다고 15일 밝혔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수재 의연금 3억 원을 기부하고 이와 별도로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의장과 설보미 부부가 수재 의연금 1억원을 기탁했다. 희망브리지는 기부금을 이번 집중호우로 발생한 피해 복구와 구호 물품 제공, 주거 지원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김범준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기록적인 집중 호우로 실의에 빠진 피해지역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라며 성금을 기부했다”며 “우아한형제들은 재난 취약계층과 재난 피해 이웃을 돕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우아한형제들과 김봉진 의장 부부는 재난재해 전문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지속적으로 기부 활동을 펼쳐왔다. 2020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료진 영양식 지원을 위해 20억 원을 기부하며 인연을 맺었다. 2021년엔 취약계층 청소년을 대상으로 고성능 노트북 1만 대 지원에 함께했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번 수해 복구 과정에서 지난 3월 시작한 풍수해보험료 지원이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풍수해보험은 자연재해로 피해가 발생했을 때 보상받을 수 있는 정책보험이다. 국가와 지자체가 보험료 대부분을 부담하고 나머지를 가입자가 부담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우아한형제들은 올해 3월부터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풍수해보험 보험료를 지원하고 있다. 지난달 접수를 진행한 경기 지역에서 큰 피해가 발생하면서 보험에 가입한 소상공인들이 손실을 보상받는 사례가 늘고 있다. 9월부터 지자체별 지원에서 전국 단위로 지원 대상을 확대한다.

park.jiyeong@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