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최지훈-최정 '김원형 감독과 승리 하이파이브'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4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벌어진 2022 KBO리그 SSG 랜더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서 SSG가 연장 10회까지 가는 접전 끝에 두산을 꺾고 위닝시리즈를 기록했다.

SSG는 4-4 동점이던 연장 10회 초에서 최정이 1점 홈런을 때려 5-4로 승리했다.

SSG 최지훈과 최정이 승리 후 김원형 감독과 기뻐하고 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패한 두산은 2연패에 빠졌다.

매일경제

[잠실(서울)=김재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