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모유 수유 180일” ‘이필립 아내’ 박현선, 수영장서 남다른 자태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박현선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출신 사업가 이필립의 아내이자 쇼핑몰 최고경영자(CEO) 겸 인플루언서인 박현선(사진)이 출산 후 근황을 공개했다.

13일 박현선은 인스타그램에 “예전에는 수영장 가면 폰 안에는 온통 내 사진이였는데. 이제는 온통 곰동이 사진. 악~ 짜내고 짜내도 이 사진들 뿐. 고를 꺼 없이 다 올려도 이것 뿐. 집에 오자마자 2시간 뻗었다가 내일 집에 손님 오셔서 저녁 재료 준비로 새벽 4시까지 다듬기. 낼 오전에는 뻗어 있어야겠어요. 내일 드디어 우리 곰동이 180일! 모유 수유한지도 180일. 내돈내산 셀프선물 준비 해야겠다. 아 뭐 사지. 뭐 살까요? 사기 전까지 고민이 제일 행복한 듯 해요. 자면서 생각해야지. 다들 잘자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호텔 수영장을 방문한 박현선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사진 속 박현선은 최근 출산했다고는 믿기지 않을 몸매를 공개해 시선을 끌었다. 또 그는 명품 수영복을 착용한 채 모델 뺨치는 비율을 과시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박현선은 글로벌 IT 기업 STG의 회장 이수동의 아들인 배우 출신 사업가 이필립과 결혼했으며 쇼핑몰을 운영하며 매출 100억을 달성해 많은 화제를 낳았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