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윤지, "‘종이의 집’ 도쿄 역 우르술라 코르베로와 절친"…남편 서운함 폭발(동상이몽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미국 영화 캐스팅 소식으로 화제를 모은 김윤지가 할리우드 진출기를 공개한다.

15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월드 스타가 되어 돌아온 김윤지의 미국 진출기가 공개된다.

지난 4월 미국 영화 캐스팅 소식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은 김윤지가 다사다난한 할리우드 진출기를 ‘너는 내 운명’에서 최초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미국 진출을 위해 "오디션만 20번 이상 봤다"라며 말문을 연 김윤지는 3년 전 오디션에 합격했음에도 비자 문제 때문에 미국 진출의 기회를 놓쳤던 안타까운 사연도 함께 공개한다.

끝없는 노력 끝에 합류하게 된 이번 작품은 영화 '맨 인 블랙', '분노의 질주' 등을 연출한 F. 게리 그레이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유명 할리우드 스타들이 대거 출연한다고 알려져 기대감을 모으는 가운데, 입이 떡 벌어지는 초특급 배우들 사이에 선 김윤지의 모습에 스튜디오 MC들은 "사람이 달라 보인다", "대단한 배우들 사이에서 멋있다"라며 연신 감탄사를 내뱉는다.

뿐만 아니라 김윤지는 함께 촬영한 배우 중, 스페인 원작 드라마 '종이의 집' 도쿄 역의 배우 우르술라 코르베로와 절친이라고 밝힌다. 특히 MC 서장훈은 “도쿄! 정말 팬입니다”라는 등 흥분을 감추지 못하며 팬심을 드러낸다.

김윤지는 약 4개월간 이어진 타국 생활을 "우르술라 덕분에 버텼다"라며 특별한 사연을 공개한다. 우르술라에 대한 끝없는 사랑을 늘어놓는 김윤지에게 남편 최우성은 서운함을 감추지 못했다는데. 최우성을 서운케 한 김윤지와 우르술라의 특별한 사연은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김윤지, 최우성 부부가 본격적인 2세 준비를 시작한다고 밝힌다. 엽산까지 챙겨 먹으며 2세 준비를 해왔다는 김윤지. 갑작스러운 미국행으로 중단된 임신 준비를 본격적으로 하겠다고 선언하자 한 번도 아들 부부에게 2세 이야기를 먼저 꺼내지 않았던 시부모 이상해, 김영임은 “손주 얘기를 하고 싶어도 못 했다”며 함박웃음을 감추지 못한다.

이어 이상해, 김영임은 이들의 2세를 위해 뜬금없이 '천하장사' 이만기를 소환해 스튜디오 MC들을 어리둥절케 한다. 과연 이상해, 김영임이 갑작스럽게 이만기를 소환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극적인 미국 진출기부터 2세 계획까지, 돌아온 김윤지, 최우성 부부의 근황은 15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SBS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