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날씨] 서울 등 전국 폭염특보 확대…내일 밤부터 강한 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날씨] 서울 등 전국 폭염특보 확대…내일 밤부터 강한 비

[앵커]

휴일인 오늘도 흐린 가운데,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광복절인 내일은 중부지방에 비가 내리겠고, 밤부터는 전국에 강한 호우가 예상되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네, 연휴를 맞아서 이곳 청계천에도 많은 분들이 나들이 나오셨는데요.

이번 연휴 내내 파란 하늘 구경하기는 참 어렵습니다.

제가 나와 있는 이곳 서울도 오전에 비해서 구름양이 많아졌고요.

또 비가 내릴 것마냥 어둑어둑하게 느껴집니다.

오늘은 종일 하늘이 흐리겠고 또 전국 곳곳에 밤까지 소나기 지나겠습니다.

경기 동부와 영서, 충북 북부에 60mm 이상.

그 밖의 지역은 5~40mm로 양의 편차가 크겠습니다.

한편 오전에 폭염특보는 확대됐고요.

남부에 이어서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 곳곳에도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현재 대체로 무더운 날씨 이어지고 있는데요.

지금 이 시각 서울은 31도, 체감온도는 32.6도 나타내고 있고요.

광주는 33도, 경주시는 35.5도까지 올라 있습니다.

광복절인 내일은 차츰 정체전선 남하하겠습니다.

내일도 중부지방 중심으로 비가 오락가락하겠고요.

또 모레는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내일 밤부터 빗줄기가 거세질 텐데요.

내일 밤 수도권과 영서지방에 또 모레는 전국 많은 지역에 또 한 번 국지성 호우가 예상됩니다.

내일과 모레 이틀간 경기 동부와 충청, 전북 등 일부 지역에는 150mm 이상의 강한 호우가 쏟아질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비로 인한 피해 없도록 이번에도 대비를 잘 해주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청계천에서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휴일 #무더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