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물놀이하다 먼바다 떠내려간 10대…알고보니 일반 튜브 아니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홍학 모양의 튜브를 타고 물놀이를 하던 중학생이 바다로 떠밀려가 표류하다가 구조됐습니다.

13일 인천 영종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54분쯤 인천시 중구 영종도 을왕리해수욕장 인근 해상에서 튜브를 탄 10대 중학생 A군이 표류하던 것을 한 시민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습니다.

119구조대는 제트스키와 구조 보트를 급파해 신고 접수 10여 분 만에 해수욕장에서 1㎞가량 떨어진 해상에서 A군을 무사히 구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