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런닝맨’ 멤버들, ‘김종국 게임’에 텐션 폭발…“당장 나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런닝맨’ 멤버들이 김종국 게임으로 역대급 웃음을 선사한다.

14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주어진 역할과 상황에 맞는 멘트를 외치는 미션을 진행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런닝맨’ 멤버들은 ‘신입사원’부터 ‘엄마’ 등 다양한 상황들이 주어지자 “어렵다”며 잔뜩 긴장했다. 유재석은 상황과 관계없이 “어머 차승원 씨”라며 뜻밖의 인맥을 소환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연이은 실수에 멤버들은 “진행이 안 된다”며 급기야 게임 중단까지 선언했다고.

하지만 제시어로 ‘김종국’이 나오자 멤버들 모두 김종국으로 완벽 빙의, 멘트가 끊이지 않으며 게임에 활력이 생겼다. 김종국의 평소 모습까지 속속들이 알고 있는 멤버들은 “당장 나가”, “그만해” 등 김종국의 목소리 톤과 말투를 따라 하는가 하면, 양세찬은 김종국이 사석에서 하는 멘트까지 완벽 구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종국은 당황해하면서도 인정하는 모습을 보여 과연 어떤 게임일지 궁금증을 유발했다는데. 멤버들의 텐션을 상승 시켜줄 ‘김종국 게임’은 14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SBS 제공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