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천하의 박명수가 어쩌다?.."출연료 반만 받아야" ('토밥좋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박소영 기자] 현주엽이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올라운더 먹방을 선보였다.

토밥즈는 지난 13일 방송된 티캐스트 E채널 '토요일은 밥이 좋아(토밥좋아)'에서 전북 군산의 감자탕, 프랑스 정통 디저트, 닭볶음탕 맛집을 찾았다.

현주엽은 닭볶음탕 식당에서 음식을 주문한 뒤에도 히밥과 신중히 대화를 나누며 계산기를 두드렸다. 식비에 맞추어 계절 메뉴인 꽃게무침을 추가로 주문하기 위해서였다.

박명수는 계산에 열중하는 현주엽에게 "여기서 꽃게를 먹으면 내일 한우를 못 먹는다"며 말리지만, 현주엽은 남는 잔액을 정확히 계산해 꽃게무침까지 시켰다.

멤버들은 닭발로 우려낸 닭볶음탕을 먹자 단번에 감칠맛에 매료됐다. 평소 닭고기를 많이 먹지 않던 현주엽조차 식사를 멈출 줄 몰랐다. 다른 멤버들이 한계치에 도달한 상황에서도 현주엽의 먹방은 끝이 없었다.

노사연은 "이제 얘네들 먹는 걸 보자"며 현주엽, 히밥에 백기를 들었다. 박명수는 "우리는 출연료 반만 받아야 한다. 현주엽, 히밥이 방송에 다 나온다"며 두 사람의 방송 분량을 치켜세웠다.

현주엽의 엄청난 먹방에 김종민은 "많이 드시는 분들을 많이 봤는데, 연예계에서 탑은 현주엽"이라며 감탄했고, 박명수는 "고기, 밥, 국수, 술 전체 1등"이라고 덧붙였다.

'토밥좋아'는 전국 곳곳의 맛집을 탐방하며 맛있는 음식을 소개하며 각 지역의 명소, 복불복 게임 등 다채로운 에피소드를 전하고 있다.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티캐스트 E채널에서 볼 수 있으며 공식 SNS에서는 지역별 맛지도가 공유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토밥 좋아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