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TB 게임노트] 최지만 결장…'8회 벤클' 탬파베이, 볼티모어 꺾고 AL 동부지구 3위에 안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박정현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가 볼티모어 오리올스를 상대로 11안타를 몰아쳐 3연패에 탈출했다.

탬파베이는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볼티모어전에서 8-2로 승리했다. 시즌 전적 59승53패를 기록하며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3위로 한 계단 올라갔다.

홈 팀 탬파베이는 창 유(2루수)-얀디 디아스(지명타자)-랜디 아로사레나(좌익수)-이삭 파레데스(3루수)-프란시스코 메히아(포수)-크리스티안 베탄코트(1루수)-호세 시리(중견수)-로만 퀸(우익수)-테일러 월스(유격수), 선발 투수 셰인 매클라나한으로 선발 명단을 구성했다.

이에 맞서 볼티모어는 라이언 맥케나(중견수)-앤서니 산탄데르(좌익수)-라이언 마운트캐슬(1루수)-애들리 러치맨(지명타자)-라몬 우리아스(3루수)-오스틴 헤이스(우익수)-호르헤 마테오(유격수)-루그네드 오도어(2루수)-로빈슨 치리노스(포수), 선발 투수 DL 홀로 나섰다.

탬파베이는 1회 선취점을 뽑아냈다. 선두 타자 유의 볼넷과 아로사레나의 우전 안타로 만들어진 1사 1,3루에서 파레데스가 땅볼 타점을 올려 1-0으로 앞서 갔다.

그러나 2회 안타 세 방으로 곧바로 실점했다. 1사 1,3루에서 오도어에게 1타점 적시타를 맞아 1-1 동점이 됐다. 계속되는 1사 1,3루에서 치리노스에게 1타점 역전타를 맞아 1-2로 끌려갔다.

승부는 3회에 뒤집어졌다. 탬파베이가 연속 3안타로 리드를 가져왔다. 2사 1,2루에서 아로사레나의 1타점 2루타가 나와 2-2가 됐다. 계속되는 2사 2루에서 파레데스의 1타점 2루타, 메히아의 1타점 적시타가 나와 4-2로 달아났다.

흐름을 이어 4회에는 유의 희생플라이로 5-2로 추가점을 만들었다. 이후 6회 2사 2루에서 유의 1타점 적시타로 한 점을 더 뽑아 6-2로 점수 차이를 벌렸다.

8회에는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1사 1루에서 월스가 우측 담장을 넘어가는 2점 홈런을 쳐 8-2로 볼티모어에 KO 펀치를 날렸다.

선발 투수 매클라나한은 6이닝 7피안타 3볼넷 4탈삼진 2실점으로 시즌 11승을 챙겼다. 타선에서는 시리가 3안타, 메히아와 아로사레나가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유와 파레데스, 월스는 2타점씩을 올려 팀 공격을 이끌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는 8회초가 끝난 뒤 벤치클리어링이 발생했다. 구원 투수 피트 페어뱅크스가 치리노스와 승부에서 투구 동작에 들어간 뒤 상대가 타임을 요청한 것에 불편한 기색을 표했다. 이후 치리노스를 삼진으로 돌려세운 뒤 잠시 언쟁을 벌이며 더그아웃에 있던 모든 선수가 그라운드로 쏟아져 나왔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