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돌싱글즈3’ 오늘(14일) 19금 신혼여행…수위 어떻길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사진 ㅣMB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소라-최동환, 다시 사랑 싹 텄으면”

MBN 예능 프로그램 ‘돌싱글즈3’가 최종 커플 선택에 이어 신혼여행을 떠난다. 지난 방송에서 커플로 성사된 한정민 조예영, 유현철 변혜진의 신혼여행이 오늘(14일) 방송부터 중계된다.

제작진은 서로에 집중하는 당당함을 담기 위해 19금 편성을 결정했다. 공개된 예고편에서 한정민 조예영 커플은 거침없는 스킨십과 애정 표현으로 스튜디오를 놀라게 한다.

유현철 변혜진은 신혼여행 첫날부터 삐걱거리는 모습을 보여 우려를 낳는다. 대화 도중 변혜진은 “나와는 결이 다른 부분이 있어서 최종 선택을 하지 않으려고 했다”고 솔직하게 밝히고, 유현철은 “(고백하기 위한) 케이블카를 안 타려고 했었다”고 받아쳐 분위기가 냉랭해진다.

유현철은 앞으로 동거생활을 기대하며 “만약 아이를 하루 정도 데려온다면 어떨 것 같냐”고 제안하기도 한다. 유현철의 질문에 변혜진은 어떠한 답변을 했을지 궁금증이 쏠린다.

‘돌싱글즈3’은 돌싱남녀들의 최종 선택이 펼쳐진 지난 7회 방송에서 5.3%(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2부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또 한 번 경신하며 파죽지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신혼여행과 동거가 펼쳐지는 2라운드에서는 또 어떤 기록을 세울지 귀추가 주목된다.

[진향희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