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류세비, 인생 최대 몸무게 찍었지만 섹시 [똑똑SNS]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피트니스 모델 류세비가 근황을 전했다.

류세비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생 최대 몸무게 찍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류세비가 검정색 운동복을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매일경제

사진=류세비 SNS


이어 류세비는 “빼야지. 뺄 거야. 뺍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꾸준한 운동으로 탄력있는 몸매는 물론 아찔한 볼륨감을 자랑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한편 배우이자 피트니스 모델로 활약하고 있는 류세비는 2018 핀인터내셔날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에서 스포츠모델 여자 그랑프리를 차지했다.

[MK스포츠 뉴스팀]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