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누적 득표 74.59% 기록 이재명…2주째 순회경선도 압도적 1위(종합)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부울경에서도 모두 70%대 득표…박용진 20.70%, 강훈식 4.71%

이재명 "적극 지지에 감사"…최고위원은 정청래·고민정 양강 체제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13일 오전 울산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민주당 당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자 울산지역 합동연설회에서 정견 발표를 하고 있다. 2022.8.13/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부산=뉴스1) 박상휘 정재민 전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 이재명 후보가 13일 부울경(부산·울산·경남) 지역 권리당원 투표에서도 모두 70%대 득표율을 기록하며 누적으로도 압도적 1위를 달렸다.

민주당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오후 부산시 동구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울산·경남·부산 권리당원 투표 결과, 이 후보가 총 2만3277표를 얻었다고 밝혔다.

이로써 이 후보는 지금까지 7개 권역에서 치러진 순회경선에서 총 5만6621표를 얻어 누적 득표율 74.59%를 기록하게 됐다.

첫번째 주 순회경선에서 압승한 이 후보는 두번째 주 순회경선에서도 상대를 압도하며 독주 체제를 사실상 굳히게 됐다. 2위인 박용진 후보와의 격차가 무려 50%포인트(p) 이상 벌어진 상황이다.

박 후보는 부울경에서 6324표를 얻어 누적 득표율 20.70%(1만5712표)에 그쳤고 부울경에서 1337표를 얻은 강훈식 후보는 누적 득표율 4.71%(3576표)를 기록하게 됐다.

각 지역의 권리당원 투표율은 울산 39.63%, 경남 39.99%, 부산 50.07%로 나타났다. 부울경 지역 권리당원 투표는 지난 10일 온라인으로 한 차례 진행된 뒤 미투표자를 상대로 11~12일 이틀간 ARS투표가 이뤄졌다.

이 후보는 이날 부울경 모든 지역에서 70%대 이상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어대명'(어차피 당대표는 이재명)이라는 대세론을 다시 한번 증명했다. 이 후보는 울산에서 77.61%로 가장 높은 득표율을 기록했고 경남과 부산에서도 각각 75.53%, 73.69%의 득표율을 보였다.

이 후보는 압도적 승리를 묻는 소감에 "언제나 예상보다 많은 분들이 적극 지지해줘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도 방심하지 않겠다는 의지도 보여줬다.

이 후보는 "아직도 권리당원 수가 적은 지역에서 개표가 이뤄지고 있다"며 "낮은 자세로 최선을 다하고 많은 분들의 지지를 받을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13일 오전 울산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민주당 당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자 울산지역 합동연설회에서 정견 발표를 하고 있다. 2022.8.13/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반면, 박 후보와 강 후보는 좀처럼 반전의 기회를 만들지 못하는 모양새다. 두 후보 모두 각각 20%와 5% 박스권을 깨지 못하며 득표율 상승을 견인하지 못하고 있다.

순회경선이 전환점을 돌고 있는 상황에서 반전 카드를 꺼내지 못한다면 의미있는 결과도 만들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

박 후보는 "지난주에 있던 권리당원 투표와 다르지 않은 상황으로 아직도 더 많은 권리당원, 더 많은 지역이 남아있으므로 계속 분발하겠다"며 "당원들에게 민주당 혁신의 주체가 박용진임을 전달하고 더 많은 득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 후보도 아쉬움을 진하게 드러냈다. 강 후보는 "새로운 캠페인 효과를 볼 줄 알았는데 아직 미비한 것 같다"며 "아직 힘이 부친다는 생각이 들고 내일 충청에서 역전의 발판을 마련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최고위원 경선에서는 정청래 후보가 권리당원 누적 득표율 28.44%로 1위를 유지했다.

이어 고민정 후보가 21.77%(3만3056표)로 2위, 박찬대 후보가 11.66%(1만7704표)로 3위, 장경태 후보가 10.93%(1만6600표)로 4위, 서영교 후보가 10.33%(1만5686표)로 5위를 차지했다.

아울러 윤영찬 후보가 8.05%(1만2214표)로 6위, 고영인 후보가 4.81%(7299표)로 7위, 송갑석 후보가 4.01%(6081표)로 8위를 기록했다.

최고위원은 최종 5명이 선출되는데 1위부터 5위에 정청래·박찬대·장경태·서영교 후보 등 이 후보가 가까운 후보들이 포진하면서 친명계의 약진이 두드러졌다.

다만 최고위원의 경우 표 차가 크지 않아 권리당원이 많은 호남과 수도권으로 갈수록 순위가 요동칠 가능성도 충분히 남아있다.

뉴스1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13일 오전 울산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민주당 당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자 울산지역 합동연설회에서 정견 발표를 하고 있다. 2022.8.13/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순회경선 현장에서 발표된 결과는 해당 지역의 권리당원 투표 결과다. 민주당은 당대표 경선에서 대의원 30%, 권리당원 40%, 일반 당원 여론조사 5%, 일반 국민 여론조사 25%를 각각 반영한다.

민주당은 오는 14일 충남·충북·세종·대전 순회 경선과 함께 1차 국민여론조사 발표를 앞두고 있다. 민주당은 권역별 순회 경선을 총 15번 치른 뒤 28일 서울에서 대의원 현장 투표와 국민(2차)·일반당원 여론조사를 발표한 뒤 차기 지도부를 최종 선출한다.

sanghwi@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