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최지만, 5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탬파베이 4위 추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3일 볼티모어전서 4타수 무안타…시즌 타율 0.245

[이데일리 스타in 이지은 기자] 최지만(31·탬파베이 레이스)이 5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했다.

이데일리

템파베이 최지만. (사진=AP Photo)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지만은 1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홈 경기에서 6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지난 6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전부터 5경기째 안타가 나오지 않는 상황이다. 시즌 타율도 0.249에서 0.245로 내려갔다.

2회말 들어선 첫 타석에서 볼티모어 선발 오스틴 보스을 상대로 풀카운트 승부를 했으나 2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5회 보스를 다시 만나 초구를 공략했으나 이번에도 2루수 땅볼이었다.

7회말 바뀐 투수 키건 아킨을 상대로 8구까지 싸웠으나 방망이가 헛돌며 삼진 아웃됐다. 9회말 마지막 타석에서는 유격수 땅볼에 그쳤다.

탬파베이는 3-10으로 패했다. 선발 코리 클루버가 5⅔이닝 7실점으로 무너졌고 타선도 5회까지 무득점으로 빈타에 허덕였다. 3연패에 빠진 템파베이는 시즌 성적표 58승53패로 볼티모어(59승53패)에 밀려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4위로 내려 앉았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