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흔들리는 잔상 속 강렬한 눈빛…블랙핑크, '핑크 베놈' 개인 티저 영상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블랙핑크 컴백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멤버별 개인 티저 영상이 처음 공개돼 글로벌 팬들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2일 공식 블로그에 블랙핑크의 정규 2집 선공개곡 '핑크 베놈' 티저 영상 4종을 순차적으로 공개했다.

지수는 네크라인의 커다란 리본으로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했고, 제니는 젬스톤을 활용한 아이 메이크업으로 색다른 매력을 예고했다. 로제는 오묘한 애쉬그레이톤 헤어를 양 갈래로 묶어 역동적인 섹시미를 자아냈으며, 붉은색 긴 생머리의 리사는 깊고 진한 눈빛으로 화면을 가득 채웠다.

각각 14초 분량의 짧은 영상들이지만 임팩트는 강렬했다. 긴장감 넘치는 BGM 사운드와 더불어 유리 케이지 속 4인 멤버의 흔들리는 잔상이 속도감 있는 화면 전환으로 대비돼 신곡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을 키웠다.

오는 8월 19일 선공개되는 신곡 '핑크 베놈'은 블랙핑크 고유의 매력을 더욱 짙고 강렬하게 표현한 노래라고 YG 측은 설명했다.

블랙핑크는 이 노래를 시작으로 압도적 존재감을 뽐낸 뒤 9월 16일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를 발표한다. 이후 약 150만 명 규모의 월드투어를 비롯해 세계 최정상 그룹 위상에 걸맞은 대형 프로젝트를 차례차례 펼쳐나갈 계획이다.

블랙핑크의 완전체 컴백은 약 1년 10개월 만인데다 YG 역대 최고 제작비가 투입된 두 편의 신곡 뮤직비디오가 예정된 만큼 '유튜브 퀸' 명성에 걸맞은 각종 신기록 행진이 주목되는 상황이다.

팬들은 물론 미국 빌보드, 영국 NME 등 유력 외신들 또한 "전 세계가 기다렸던 블랙핑크가 돌아온다"며 이들의 주요 글로벌 차트 호성적을 기대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