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9월 6~7일 KIA-롯데전 장소 변경, 3년 만에 울산 경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9월 KIA 타이거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장소가 변경됏다.

KBO는 12일 "오는 9월 6일부터 7일까지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KIA와 롯데의 경기 장소가 울산야구장으로 변경됐다"고 밝혔다.

연고도시 외 지역 팬서비스 및 저변확대가 이유다. 지난달 26~28일 한화 이글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3연전 역시 같은 이유로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포항야구장으로 변경된 바 있다.

울산구장에 KBO리그 경기가 편성된 것은 지난 2019년이 마지막으로, 이번 장소 변경으로 3년 만에 울산에서 프로야구가 경기가 열리게 됐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