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엔지니어링,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장애인 고용증진 MOU 체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임승재(앞줄 좌측) 현대엔지니어링 전략기획사업부장과 관계자들이 12일 장애인 고용증진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엔지니어링이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중증장애인 고용 활성화를 위한 장애인 고용증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일자리 창출을 위한 채용 추진, 직장 적응 지원, 장애인 고용에 대한 사업체 내 긍정적 인식 기반 조성 등에 합의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향후 △발달장애인 미술작가(10명) △행정서무 및 언론모니터링, 기사 스크랩(20명) △영어서무 및 디자인 지원(10명) △환경미화 및 사무지원(10명) 등 총 50명의 장애인 고용을 추진할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장애인 근로자 일자리 창출과 경제적 자립 지원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굿윌스토어와 협력해 2017년부터 연 2회 꾸준히 물품 기증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물품 수거용 탑차 기증, 임직원 봉사활동,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 개설 등 여러 활동을 벌였다. 7월에는 ‘굿윌스토어 밀알탄현점’ 건립을 위해 후원금 1억 원을 전달한 바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체결식을 통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장애인 고용 확대를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과 ESG경영 강화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이투데이/박민웅 기자 (pmw7001@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