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허리 숙인 이재용 "국가 경제 위해 열심히 뛰겠다"(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2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회계부정, 부당합병 혐의 관련 1심 속행공판에 출석했다가 법원을 나서며 '광복절 복권'과 관련한 취재진의 질문에 "국가 경제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답하며 고개 숙여 인사하고 있다. 2022.08.12. chocrystal@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이현주 류인선 기자 = 8·15 광복절을 맞아 특별복권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국가 경제를 위해 열심히 뛰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허리를 숙이며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이 부회장은 12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을 나서며 "국가 경제를 위해 열심히 뛰겠다. 감사하다"고 말한 뒤 허리를 숙여 인사했다.

그는 사면·복권 발표 이후 나온 입장문을 통해 "새롭게 시작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그동안 저의 부족함 때문에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하다는 말씀도 함께 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더욱 열심히 뛰어서 기업인의 책무와 소임을 다하겠다"며 "지속적인 투자와 청년 일자리 창출로 경제에 힘을 보태고 국민 여러분의 기대와 정부의 배려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우리 사회와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며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강조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2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회계부정, 부당합병 혐의 관련 1심 속행공판에 출석했다가 법원을 나서며 '광복절 복권'과 관련한 취재진의 질문에 "국가 경제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답하고 있다. 2022.08.12. chocrystal@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사면 관련 브리핑을 열고 특별사면 대상자 1693명을 발표했다.

주요 경제인은 이 부회장을 포함해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장세주 동국제강 회장, 강덕수 전 STX그룹 회장 등 4명이 이름을 올렸다.

한편 이 부회장은 국정농단 사건 당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서원(개명전 최순실) 일가에 뇌물을 공여한 혐의로 구속 기소, 징역 2년 6개월 실형을 선고받고 복역하다 지난해 8월 가석방됐다. 이 부회장의 형기는 지난달 29일 만료됐지만 앞으로 5년 동안 취업제한 규정을 적용받아 정상적인 경영활동을 위한 복권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됐다.

단 특사와는 별도로 이 부회장은 제일모직-삼성물산 부당합병 및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으로 매주 재판을 받고 있다. 복권 결정의 효력은 국정농단 사건까지만 미치며, 별개 사건으로 기소된 부당합병 혐의 공판은 계속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ryu@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