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승엽, 박용택, 정근우, 김태균' MLB 홈런 더비 X 참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홈런 더비 X' 서울 경기에 출전하는 KBO 레전드 아래부터 이승엽, 김태균, 박용택, 정근우.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홈런 더비 X' 서울 경기에 출전하는 KBO 레전드 아래부터 이승엽, 김태균, 박용택, 정근우.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한국 야구 전설들이 메이저 리그 선수들과 홈런 더비를 펼친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가 글로벌 프로젝트로 진행하고 있는 'FTX MLB 홈런 더비 X'가 9월 17일 서울 파라다이스시티 호텔 컬처 파크에서 개최된다. 프로젝트의 홍보 담당을 맡은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은 12일 "이승엽, 박용택, 정근우, 김태균이 KBO 히어로 자격으로 출전한다"고 밝혔다.

'FTX MLB 홈런 더비 X'는 지난 7월 9일 영국 런던 크리스탈 팰리스 파크에서 첫 이벤트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후 9월 서울에서 두 번째 이벤트를 진행한 뒤 10월 멕시코 멕시코시티로 향한다.

메이저 리그를 대표하는 보스턴, 시카고 컵스, LA 다저스, 뉴욕 양키스 등 4개의 클럽이 참가한다. 다양한 선수 구성과 새로운 경기 방식으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각 팀은 레전드, 히어로, 슈퍼스타, 그리고 와일드카드 등 4명으로 구성된다. ''레전드'로 출전하는 아드리안 곤잘레스(다저스), 닉 스위셔(양키스), 쟈니 곰스(보스턴), 지오바니 소토(컵스)는 모두 MLB를 주름 잡았던 거포 출신이다.

이번 서울 대회에서만 특별히 뛰게 되는 '히어로' 자리에는 이승엽, 박용택, 정근우, 김태균이 참가한다. 457홈런으로 KBO 최다 홈런 기록을 보유한 이승엽이 은퇴 이후 처음으로 홈런을 날리는 순간을 현장에서 지켜볼 수 있는 기회다.

'FTX MLB 홈런 더비 X 서울'에 참가하는 정근우는 "MLB 글로벌 이벤트에 KBO 대표로 출전하게 돼 영광"이라면서 "많은 팬들에게 새롭고 다양한 즐거움을 줄 수 있을 것 같아서 매우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태균은 "MLB 레전드들과 전 세계 많은 야구팬들에게 한국 선수들의 파워를 보여주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노컷뉴스

KBO 리그 레전드 선수들.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O 리그 레전드 선수들.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슈퍼스타'는 소프트볼 및 여자 야구 현역 선수들이 참가하고, 대한민국 쇼트트랙 국가대표 곽윤기가 출전하는 '와일드 카드'는 야구 입문자에서 홈런 타자로 성장하기까지의 여정을 보여줄 수 있는 콘텐츠 크리에이터들로 구성된다. 곽윤기는 지난 런던 대회에서 홈런을 때려낸 바 있다.

'FTX MLB 홈런 더비 X'는 야구장이 아닌 특별히 제작된 경기장에서 진행된다. 각 경기마다 공격 팀과 수비 팀 모두 점수를 낼 수 있으며 타자에게는 25번의 타격 기회가 주어진다.

타자들은 홈런을 목표로 스윙을 하고 수비 팀의 두 명의 선수들이 외야를 지킨다. 홈런은 공격 팀에게 1점, 수비수의 캐치는 수비 팀에게 1점이 주어진다. 이외에도 추가 점수를 얻을 수 있는 다양한 요소들이 경기에 포함돼 있다.

또 홈런 더비X 경기와 함께 관람객들이 야구를 체험할 수 있는 배팅존, 투구존 등이 설치된다. MLB 구장의 음식을 접할 수 있는 푸드 코트, 그리고 각종 카니발 게임 등 MLB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여러 공간이 구성될 예정이다.

특히 경기 이후 현장에서는 싸이, 크러쉬, 헤이즈가 공연하는 K-POP 페스티벌이 열린다. 현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야구를 통한 다양한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