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최여진 “‘미우새’ 아들에 ‘결혼하자’ 한 적 있어” 충격 고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미운 우리 새끼’에서 ‘솔직+털털의 대명사’ 최여진이 걸크러쉬 면모 뒤에 숨겨진 짠내 폭발 매력을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녹화에서 미혼 여배우인 최여진의 등장에 母벤져스는 평소와는 다른 폭풍 관심을 보여 기대감을 모았다.

최여진은 센 이미지와는 달리 ‘궁상美’ 넘치는 짠순이 일상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평소 남이 쓰던 물건을 잘 주워온다”라며 좋은 물건이 나오면 경비 아저씨한테 1순위로 연락 오는 것은 물론 최여진만의 짠내 폭발 ‘휴지 1장 사용법’까지 공개해 놀라움을 안겼다. 어머니들은 그녀의 알뜰살뜰 똑순이 면모에 흐뭇해했다.

특히 최여진은 허경환, 김희철, 토니 중 본인의 이상형에 아주 가까운 사람이 있다고 밝혀 세 어머니들을 긴장하게 했다. 뿐만 아니라, 그 아들에게 “결혼하자!“고백한 적도 있었다는 예상치도 못한 일화를 전해 맘심은 물론 녹화장을 뒤흔들어놨다는데, 과연 그 주인공은 누구였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허경환은 마흔파이브 멤버인 박성광, 김원효, 김지호와 만나 미우새 입성 기념 자축시간을 가졌다. 그러나 훈훈한(?) 자리에서 허경환을 향한 폭로전이 펼쳐져 현장이 난장판이 됐다.

멤버들은 경환에게 ”너는 찐 미우새가 맞다“ 라며 과거 친구들의 결혼식에서 경환이 저질렀던 미운 짓부터 그의 ‘눈물 펑펑’ 연애 흑역사까지 낱낱이 까발려 경환과 지켜보던 경환母까지 맘절부절하게 만들었다. 또, 미우새 입성 기념으로 한 턱 쏘라며 상상도 못한 배달 음식을 시켜 ‘짠돌이’ 경환의 심장을 한 번 더 쿵 내려앉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최여진의 짠내 폭발 매력과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 허경환의 역대급 미우새 면모는 오는 14일 오후 9시 5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lSB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