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둔촌주공 등 3개 조합 불법행위 적발…수사 의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둔촌주공 등 3개 조합 불법행위 적발…수사 의뢰

국토교통부와 서울시의 서울 지역 3개 재개발·재건축 조합 합동 점검에서 모두 불법행위가 발견돼 수사 의뢰 등의 조치가 내려집니다.

국토부와 서울시는 5월 23일부터 2주간 강동구 둔촌 주공과 성북구 보문5구역, 은평구 대조1구역 재건축·재개발 조합을 점검한 결과, 65건의 법령 위반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 11건은 서울시가 검찰에 수사 의뢰하고 22건은 시정명령, 4건은 환수 권고, 27건은 행정지도 조치가 취해질 예정입니다.

적발 사례로는 조합행정 분야가 가장 많았고 예산회계, 용역계약, 정보공개, 입찰 등의 순이었습니다.

#조합행정 #예산회계 #용역계약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