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진 "북핵 외교적 해결 위해 대화의 길 열어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진 "북핵 외교적 해결 위해 대화의 길 열어둬"

박진 외교부 장관이 미국 일간지 워싱턴타임스 대표단을 접견해 "북핵 문제의 평화적·외교적 해결을 위해 대화의 길을 항상 열어두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박 장관은 어제(11일) 오후 접견에서 정부가 굳건한 한미 공조를 바탕으로 확장 억제 실행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대화의 길을 열어두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워싱턴타임스 대표단은 조지프 디트라니 전 미국 6자회담 특사와 베스 밴 듀인 미국 하원의원 등으로 구성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