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황금가면' 이휘향, 술에 취해 나영희에 "내가 누군지 모르겠냐" 윽박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황금가면 / 사진=KBS2 황금가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황금가면' 이휘향이 술을 먹고 나영희를 공격했다.

11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서 고미숙(이휘양)이 차화영(나영희)과 술을 마시다가 취했다.

이날 방송에서 고미숙은 차화영과 함께 술을 마셨다. 술에 취한 고미숙은 차화영에 대한 분노를 표했다. 고미숙은 차화영의 어깨를 흔들며 "누가 고미숙이냐. 내가 누군지 모르겠냐"고 언성을 높였다. 당황한 차화영은 "왜 이러시냐. 정신 차리셔라"라고 말했다.

하지만 고미숙은 "내 회사를 불 구덩이로 만들고 내가 기필코 너를 팔팔 끓는 지옥불에 넣을 것"이라며 극도로 흥분한 모습을 보였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