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임창정♥’ 서하얀, 이렇게 먹으니 말랐지… “식사로 음료 하나가 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박근희 기자] 서하얀이 근황을 공개했다.

11일 오후 가수 임창정 아내 서하얀은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미팅이 잦은 한 주! 맛난 저녁 먹으러 가야해서 오전에는 편의점에서 산 브이프로틴으로 아침 속 든든하게 해결했어요 :) 고소한 오트맛 넘 맛있는데 특히 초코바닐라맛 브이프로틴은 내 스타일 오늘 하루 마무리 잘 하세요!’라는 멘트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핫핑크색 의상을 입은 서하얀이 노트북을 응시하고 있는 모습. 작은 얼굴과 마른 몸매를 한 서하얀은 아침으로 음료를 먹은 것으로 보인다.

한편, 서하얀은 2017년 18살의 나이차를 극복하고 가수 임창정과 결혼했다. 결혼 전 이미 세 아들을 뒀던 임창정은 서하얀과 사이에서 낳은 두 아들까지 슬하에 다섯 아들을 뒀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서하얀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