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공식] '임세령♥' 이정재 첫 연출작 '헌트', 21만명 봤다…개봉 첫날 1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강민경 기자]
텐아시아

/사진=영화 '헌트' 포스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정재 첫 연출작 '헌트'가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이름을 올렸다.

11일 배급사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에 따르면 지난 10일 개봉한 '헌트'는 21만 822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헌트'는 '태양은 없다' 이후 23년 만에 한 작품에서 조우하게 된 이정재, 정우성의 조합에 폭발적인 반응을 끌어내고 있다.

여기에 이정재 감독은 첫 연출 데뷔작임에도 탄탄하게 짜인 스토리, 촘촘한 심리전에 얽힌 강렬한 액션까지 담아낸 빼어난 연출로 높은 평가를 얻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충무로 대표 배우들의 열연까지 풍성하게 펼쳐져 실 관람객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 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