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한산’ 개봉 15일 만 500만 돌파…‘광해’ 보다 빠르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사진 ㅣ롯데엔터테인먼트


박해일 주연 영화 ‘한산: 용의 출현’(감독 김한민)이 개봉 15일 만에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한산: 용의 출현’은 이날 누적 관객수 500만을 넘어섰다.

이는 개봉 15일 만의 기록으로 천만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의 18일보다 빠른 속도다. 또, ‘범죄도시2’ 이후 첫 500만 관객을 돌파한 한국 영화가 됐다.

500만 돌파 소식과 함께 ‘한산: 용의 출현’ 팀이 떡 케이크를 들고 촬영한 인증 사진이 공개됐다. 김한민 감독과 박해일 변요한 손현주 김성규 김향기 박지환 박훈 김재영 이서준의 환한 웃음에서 흥행에 대한 기쁨이 느껴진다.

‘한산’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으로, ‘명량’ 이후 김한민 감독이 내놓은 이순신 3부작 중 2편이다.

[진향희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