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국방과 무기

中 "대만 주변 군사행동 성공적…전투 대비 순찰 상시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중국 인민해방군 동부연극사령부(PLA) 소속 항공기가 지난 7일 대만 섬 일대에서 합동 전투훈련을 하고 있다. 신화통신=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 인민해방군은 최근 대만 주변에서 실시해온 연합 군사행동의 각항 임무를 성공적으로 완성했다고 10일 밝혔다.

대만을 담당하는 인민해방군 동부전구 스이 대변인은 이날 동부전구 위챗(微信·중국판 카카오톡) 공식 계정을 통해 이같이 발표했다.

스이 대변인은 "동부전구 부대는 대만 해협 정세의 변화를 주시하며, 지속적으로 훈련과 전투 대비를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상시적으로 대만 방향으로 전투 대비 순찰을 조직해 국가의 주권과 영토의 완전성을 결연히 수호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는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에 대응해 4일부터 본격 실시한 대만 주변 군사훈련은 일단 마무리하되, 앞으로 고강도 무력시위를 계속 이어가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현예슬 기자 hyeon.yeseul@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