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레이’ 5년만에 새얼굴… 내·외관 디자인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아는 다음달 초 출시를 앞둔 상품성 개선 모델 '더 뉴 기아 레이(사진)'의 디자인을 10일 공개했다. 레이의 디자인 변경은 5년 만이다.

더 뉴 기아 레이는 기아의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의 4가지 속성 중 하나인 '이유 있는 즐거움'에서 영감을 받아 더욱 세련되고 감각적인 이미지를 갖췄다. 전면부는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과 면을 깔끔하게 처리한 센터 가니시(중앙부 장식)를 수평으로 길게 배치해 확장된 '타이거 페이스'를 구현했다. 편평하고 각진 범퍼 디자인은 휠을 감싼 차체의 볼륨감과 조화로운 대비를 이루며 레이만의 고유한 디자인을 완성한다.

이와 함께 범퍼 하단부에 적용한 스키드 플레이트(차체 하부 보호판)는 한층 세련되고 단단한 느낌을 더한다. 측면부는 다양한 선이 조화를 이루는 기하학적 조형의 15인치 알로이 휠로 존재감을 부각시킨다.

실내는 신규 4.2인치 액정표시장치(LCD) 클러스터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라이트 그레이 인테리어'를 추가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