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 "집중호우로 인한 농업분야 피해 신속하게 복구하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주요 농축산물 물가 안전에 만전 기해야"

"전략 식품의 국내 생산 늘려 식량 자급률 50% 이상 확보"

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10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집중호우 대처상황 점검 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8.10/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호승 김일창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10일 "주요 농축산물 물가의 안정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에서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으로부터 업무 보고를 받은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집중호우가 농산물 수급 불안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농업 분야 피해를 신속하게 복구하라"고 밝혔다고 이재명 대통령실 부대변인이 전했다.

윤 대통령은 또 "밀, 콩, 전략 식품의 국내 생산을 늘려 식량 자급률을 50% 이상 확보하라"며 안정적인 국제 공급망을 함께 구축할 것을 당부했다.

윤 대통령은 이밖에 데이터 기반 스타트 농업을 육성하고 이를 주도할 청년 인재 양성에 힘쓸 것도 함께 당부했다.

정 장관은 추석 농산물 물가와 관련, "올해처럼 집중호우가 계속되면 일정 부분 영향이 있을 것"이라며 "농식품부 중심으로 농산물 작황 상태를 확인하고 있는데 대관령 고랭지 쪽은 강우가 집중되지 않는 등 강우 수준에 비해 농작물 피해가 크지 않다. 앞으로 철저히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 장관은 "과일은 다행히 바람이 세지 않아 큰 문제가 없다. 국민 여러분께서 추석을 나는 데 물가 때문에 걱정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보고에서 정 장관은 개 식용 문제도 보고했다.

정 장관은 "여론조사에서 개고기를 먹지 않겠다는 사람이 80%를 넘고 법으로 금지하자는 분들도 상당히 많지만, 시간을 갖고 의견을 자연스럽게 모아가기로 결론 냈다"고 말했다.

yos547@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