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HMM, 상반기 영업익 6조857억…사상 최대 실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상반기 매출 9조9527억…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

HMM 제공
HMM은 올해 상반기 매출은 9조9527억 원, 영업이익은 6조857억 원, 당기순이익은 6조648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사상 최대 실적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5조3347억 원) 대비 87%(4조6180억원) 늘었고, 영업이익은 153%(3조6775억 원) 증가한 수치다. 당기순이익은 5조 7002억 원이 늘었다.

2분기 매출은 5조340억 원, 전년 동기(2조9067억 원) 대비 2조1273억원 늘었고, 영업이익은 2조9371억 원으로 전년 동기(1조3889억 원) 대비 1조5482억 원 증가했다.

HMM은 "미주와 유럽, 기타 지역 등 전노선의 운임이 상승하면서 시황이 크게 개선됐다"며 "초대형 선박 투입, 항로 합리화, 화물 비용 축소 등 원가 구조 개선과 운임 상승 효과로 컨테이너부문과 벌크부문(Tanker, Dry Bulk) 모두 영업이익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유가 상승으로 인해 2분기 연료비는 4436억 원으로 1분기(3303억원)보다 1133억 원 늘었다.

부채비율은 지난 6월 기준 46%로 지난해 12월 기준 73%보다 개선됐다.

HMM은 "고객중심의 차별화된 해운 서비스를 제공하고 IT 시스템 개선 등 경영혁신을 통한 내부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라며 "중장기 투자 전략을 바탕으로 철저한 미래 성장 기반 마련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