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끊이지 않는 학교 폭력

울산 남구, 가정·성폭력 통합상담소 운영…의료·법률 등 576건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울산 남구청 /뉴스1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울산=뉴스1) 조민주 기자 = 울산 남구는 '울산남구통합상담소'를 운영·지원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통합상담소는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가정폭력 1081건, 성폭력 88건, 기타 483건 등 총 1652건의 상담을 진행했으며, 심리상담·의료·법률 등 576건을 지원했다.

통합상담소는 초기 상담부터 전문기관 연계, 복지서비스 지원 등 가정·성폭력 피해자를 다양한 방법으로 돕고 있다.

지역주민의 인식개선을 위해 가정폭력·성폭력 예방 캠페인 및 학교폭력·성 인권 폭력 예방 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으며, 성폭력 가해 재발방지 프로그램과 가정폭력 가해자 교정치료 등 폭력 재발방지를 위한 사후관리에도 힘쓰고 있다.

하반기에는 전문인력 양성교육과 가정폭력 가해자 교정치료의 한계점을 보완하기 위해 가족신뢰회복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울산남구통합상담소는 남구 문수로 313(옥동 법원사거리)에 있으며 모든 상담과 지원은 비공개로 이뤄진다.

폭력피해로 상담이 필요한 경우 남구청 여성가족과나 울산남구통합상담소로 연락하면 된다.

minjuman@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