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故최진실 딸 최준희, 청초한 스무살 미모..남친 사랑 받아 더 예뻐지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최준희 인스타



[헤럴드POP=천윤혜기자]최준희가 화려한 미모를 뽐냈다.

10일 오후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런데 여름이 뭐지 ?"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준희는 셀카를 남기고 있다. 하얀색 블라우스를 입어 청순함을 더한 최준희는 스무 살의 청초함을 가득 자랑하고 있다.

하얀 피부와 또렷한 이목구비는 동화 속에서 튀어나온 것처럼 예쁘다. 갈수록 더 아름다워지는 비주얼에 팬들 또한 감탄 어린 시선을 보내고 있다.

한편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는 작가 데뷔를 앞두고 있다. 또한 최근 소속사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해지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