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현주, 바이에른 뮌헨 완전 이적…2025년 6월까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이현주가 10일 독일 프로축구 구단 바이에른 뮌헨으로 완전 이적했다.(바이에른 뮌헨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독일의 축구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임대 중이던 프로축구 K리그1 포항 스틸러스 유스팀 포항제철고 출신 이현주(19)가 완전 이적에 성공했다.

뮌헨 구단은 10일 홈페이지를 통해 “임대 신분이었던 이현주에게 완전 이적을 제안해 계약을 체결했다. 기간은 2025년 6월까지다”라고 밝혔다.

포항 유스 출신인 이현주는 올해 1월 뮌헨으로 1년 임대됐다. 당시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됐다. 뮌헨 2군에 합류한 그는 4부리그에서 뛰며 합격점을 받았다.

홀거 자이츠 뮌헨 스포츠 디렉터는 “이현주는 드리블이 강하고 민첩하다. 득점력도 위협적이다”며 “완전 이적으로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고 했다.

임대 이적 이후 훈련과 실전을 소화하면서 좋은 인상과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평가다.

이현주는 구단을 통해 “새로운 계약을 통해 바이에른 뮌헨에서 계속하게 돼 매우 기쁘다. 팀과 함께 성공하기 위해 모든 것을 쏟고 싶다”고 말했다.

공격형 미드필더인 이현주는 172㎝로 작지만 빠르고, 폭발적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14세 이상, 17세 이하 국가대표팀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였다.

바이에른 뮌헨은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10년 연속 정상을 지키고 있는 최강팀이다.

정우영도 뮌헨 2군에서 시작해 1군 데뷔전까지 치렀다. 하지만 스타 선수들이 즐비한 뮌헨 1군에서 많은 기회를 얻지는 못해 2019년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로 이적, 주축으로 활약하고 있다.

[이투데이/김우람 기자 (hura@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