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편승엽, ‘찬찬찬’ 히트곡 가수에서 150평 텃밭 농사꾼으로 (‘퍼펙트라이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황은철 기자]
텐아시아

(사진=TV CHOSUN)



편승엽이 히트곡 ‘찬찬찬’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10일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는 회식 장소에서 꼭 회자 되는 불멸의 대국민 떼창곡 ‘찬찬찬’의 주역 가수 편승엽이 출연해 에피소드를 펼친다.

편승엽은 메가 히트곡 ‘찬찬찬’이 대박 날 수 있었던 비하인드를 밝혀 시선을 집중시켰다. 그는 “가수의 꿈을 갖고 있던 아버지가 내가 가수가 되자 발로 뛰며 직접 홍보에 나섰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편승엽은 “아버지께서 차가 있음에도 CD를 잔뜩 들고 다니며 일부러 택시에 타 기사들에게 내 CD를 선물하고 노래를 홍보했다”고 밝혔다.

아버지의 노력 덕분에 노래 ‘찬찬찬’은 이곳저곳에 흘러나오며 1년여 만에 히트를 할 수 있었다. 이에 MC 현영은 “길거리 차트라고, 원래 길거리에서 흘러나오는 노래가 가요 순위에도 올라간다”며 편승엽 아버지의 선견지명 홍보를 칭찬하며 감동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편승엽은 본인이 가꾸고 있는 텃밭을 공개하며 프로 농사꾼의 모습을 가감 없이 드러냈다. 방울토마토, 딸기, 오이, 모닝 글로리 등 40여 가지가 넘는 농작물을 키우는 그의 텃밭은 규모만 무려 150여 평인 것이 밝혀져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게다가 편승엽은 “토종닭, 오골계, 청계 등 40마리가 되는 닭을 키워 장 볼 일 없이 자급자족 생활 중이다”라며 농사꾼의 위용을 뽐냈다. 그런가 하면 그는 농사를 시작한 계기에 대해 “사람들 시선을 떠나서 나만의 공간에서 시간을 갖기 위해 시작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퍼펙트라이프’는 10일 밤 8시 TV CHOSUN에서 방송된다.

황은철 텐아시아 기자 edrt4@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