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물난리 속 '꿀맛 저녁식사' 사진 올린 마포구청장, 결국 사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김준태 기자 = 집중호우가 이어지던 8일 웃으며 저녁 식사를 하는 사진을 소셜미디어(SNS)에 올려 논란을 일으킨 박강수 마포구청장이 결국 사과했다.

박 구청장은 9일 오후 페이스북에 올린 사과문에서 "제가 올린 SNS 게시물로 인해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송구하게 생각한다"며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