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현희♥' 제이쓴, 초보아빠 신났네…"똥별이 밥 배달중" [★SHOT!]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김보라 기자] 개그우먼 홍현희의 남편이 초보아빠의 설렘을 전했다.

제이쓴은 1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하며 “똥별이 밥 배달중”이라고 적었다.

공개한 사진을 보면, 아기가 먹을 젖병을 들고 있는 그의 손이 드러나 있어 미소를 유발한다.

제이쓴은 지난 5일 출산 소식을 알리며 “우리 똥별이 아주 건강하게 나왔다. 아 너무 귀여워.(웃음)”라고 아빠의 심경을 전한 바 있다.

개그우먼 김영희의 소개로 만난 홍현희와 제이쓴은 2018년 10월 결혼 소식을 알렸으며, 결혼한 지 약 4년 만에 첫 아이를 품에 안았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제이쓴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