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늘도 수도권 최고 300㎜ 폭우…오후엔 소강상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수도권·강원 등에 100~300㎜…충청권 350㎜
지역 따라 시간당 50~100㎜ '물폭탄' 쏟아져
아침 최저기온 20~28도, 낮 최고기온 26~32도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많은 비가 지속되고 있는 9일 오후 전날 밤부터 지속된 폭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서울 서초구 서초대로 일대에 아직 수습되지 못한 침수차량이 방치돼있다. 2022.08.09. kgb@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위용성 기자 = 수요일인 10일은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게는 강수량 300㎜에 달하는 폭우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강한 비구름대가 동서로 길고 남북의 폭이 매우 좁아 비가 내리는 동안 지역별 강수량의 차이가 매우 크겠으며, 이동속도가 매우 느려 시간당 50~10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과 강원중남부, 충청권, 경북북서내륙, 전북북부 등에서 100~300㎜다. 충청권 등에는 350㎜ 이상의 비가 내릴 수 있다.

또 강원북부내륙·산지, 강원동해안, 전북남부, 경북북부(북서내륙 제외), 울릉도·독도 등에선 50~150㎜의 비가 내리겠다. 서해5도와 경북권남부에서는 30~80㎜, 전남권, 경남권 등에는 5~40㎜로 예상된다.

비가 내리는 지역에는 천둥·번개와 함께 순간풍속 초속 15m 이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후부터 밤 사이에는 수도권과 강원도를 중심으로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8도, 낮 최고기온은 26~32도가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2도, 수원 23도, 춘천 23도, 강릉 23도, 청주 24도, 대전 25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대구 27도, 부산 26도, 제주 28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8도, 수원 29도, 춘천 31도, 강릉 29도, 청주 28도, 대전 28도, 전주 29도, 광주 30도, 대구 31도, 부산 31도, 제주 35도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에서 '좋음' 수준이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up@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