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폭우로 9명 사망·6명 실종…주택·상가 2천579동 침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제(8일)부터 서울·인천·경기와 강원 등 중부지방에 집중된 폭우로 9명이 숨지고 6명이 실종됐고, 15명이 부상했습니다.

중앙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재민은 서울과 경기를 중심으로 328세대 441명으로, 이들은 주민센터와 학교 체육관, 민박시설 등에서 머무르고 있습니다.

이밖에 317세대 936명이 일시 대피했습니다.

공공시설 가운데 선로 침수가 서울에서만 10건 있었고, 제방유실 3건, 사면유실 9건 등 피해가 있었습니다.

사유시설 가운데 주택·상가 침수는 2천579동으로, 그 가운데 서울이 2천419건을 차지했고, 경기 92건, 인천 64건, 강원 4건으로 집계됐습니다.

또 옹벽 붕괴 4건, 토사유출 14건, 농작물 침수 5ha, 산사태 11건 등의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정전은 39건 발생했는데 이 가운데 34건이 복구됐고, 경기 구리, 양평, 광주에서는 아직 복구 중입니다.

둔치주차장 41곳, 하천변 52곳, 세월교 30곳 등이 통제됐고, 국립공원 138개 탐방로, 여객선 9개 항로 등도 통제 중입니다.

중부지방 중심의 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어제 경기 양평 287.0mm, 인천 248.0mm, 강원 횡성 205.0mm의 강수를 기록했고, 정체전선은 밤사이 점차 남하해 충청권으로 특보지역이 확대될 전망입니다.

(사진=독자 제공, 연합뉴스)
권란 기자(jiin@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