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승구 계룡건설 대표, 건설공제조합 신임 운영위원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정아름 기자 = 건설공제조합이 9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제306차운영위원회를 열고 새로운 운영위원장으로 한승구 계룡건설산업(주) 대표이사<사진>를 뽑았다고 밝혔다.

한승구 신임 운영위원장은 "조합원들뿐만 아니라 대한건설협회, 국토교통부 등 다양한 의견에 귀를 열고 타협점을 찾아 합리적인 결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조합은 이날 회의에서 조합원의 유동성을 지원하기 위하여 건설업 운영에 필수적인 사무실의 임대차 보증금을 조합 보증서로 대체할 수 있는 보증상품을 도입하기로 결정하였다. 이에 따라 조합원은 임대인에게 묶여있던 사무실 임대차보증금을 활용할 수 있게 되어 실질적인 금융혜택을 체감할 수 있을 전망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