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어게인TV]'현재는 아름다워' 윤시윤♥배다빈, 가족관계 알고 눈물.."함께vs떨어져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KBS2 '현재는 아름다워'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윤시윤과 배다빈이 가족들의 사연을 안 뒤 서로 다른 반응을 보였다.

지난 7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에서는 현미래(배다빈 분)가 이현재(윤시윤 분)에게 잠시 떨어져있자고 제안했다.

윤정자(반효정 분)와 현진헌(변우민 분)은 진수정(박지영 분)에게 친부가 이경철(박인환 분)이었다는 사실을 들었다. 이경철 가족 또한 대부분 이 사실을 알게 됐고 이현재와 현미래의 결혼을 걱정했다.

진수정은 "미래가 현재 얼마나 좋아하는지 아나. 나 미래한테 현재랑 결혼하지 말란 말 못 한다.어떻게 자식 앞길을 막냐"고 걱정을 토로했고 한경애(김혜옥 분)는 "결혼을 보류해야 하는 거 아니냐"고 조심스러워했다.

결국 두 가족은 각각 이현재와 현미래에게 결혼을 늦추자고 제안했다. 하지만 정작 그 이유는 설명해주지 않았고 이현재와 현미래는 답답해했다.

결국 이현재는 집을 찾아와 이유를 물었고 한경애는 이현재에게 사실을 밝혔다. 이현재는 집으로 돌아와 현미래가 웨딩드레스를 입은 사진을 보며 눈물을 흘렸다.

곧 현미래도 진실을 알게 됐다. 진수정은 현미래에게 "아버지다. 친아버지다. 엄마가 너 방해해서 미안하다"고 눈물을 흘리며 고백했다. 현미래는 "그게 왜 엄마 때문이냐. 엄마 잘못 아니다. 현재 씨 할아버지가 엄마 아버지인 게 왜 엄마 잘못이냐"라며 "너 요즘 행복하지 않냐. 엄마가 그거 지켜주고 싶은데 미안해"라는 엄마 말에 "나 괜찮다"라며 엄마를 끌어안았다.

이현재와 현미래는 고민 끝에 만났다. 이현재는 "이럴 때일수록 이 상황을 헤쳐나가기 위해 고민해보자"며 함께 위기를 헤쳐나가자고 얘기했다. 반면 현미래는 "이럴 때일수록 서로 떨어져서 상황을 지켜보는 게 나을 것 같다. 엄마 인생이 너무 안됐다"고 거리를 두자고 제안했다.

현미래는 "현재씨 사랑하는데 우리 엄마가 내 사랑 때문에 희생하게 하고 싶지 않다. 우리 엄마는 계속 참고 살아왔다. 이제 친부모님 찾았는데 엄마가 하고 싶은 선택 하게 해주고 싶다. 나 때문에 억지로 참고 억지로 만들고 싶지 않은 관계 만들게 하고 싶지 않다"며 엄마가 우선임을 알렸다. 이에 이현재는 "그럼 나는 어떡해?"라며 눈물을 글썽거렸지만 현미래는 "미안해"라고 하며 자신의 뜻을 굽힐 생각이 없음을 알렸다.

엄마를 위해 결혼을 포기하려 하는 듯한 현미래. 두 사람이 양가 어른들의 가족관계를 극복하고 과연 결혼을 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