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재는’ 배다빈, ♥윤시윤과 이별→母 박지영 선택했다 [Oh!쎈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하영 기자] ‘현재는 아름다워’ 배다빈이 박인환 박지영의 부녀관계 사실을 알고 이별을 고했다.

7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연출 김성근, 극본 하명희, 제작 SLL,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콘텐츠지음)에서는 현미래(배다빈 분)는 이현재(윤시윤 분)보다 엄마 진수정(박지영 분)을 선택했다.

이날 진수정은 친부 이경철(박인환 분)을 만나고 집에 오자마자 눈물을 흘렸다. 이에 현진헌(변우민 분)과 윤정자(반효정 분)은 “너 친무보님 또 만나고 오는 거냐. 그래서 이러냐. 다시는 만나지 말어. 이제 와서 친부모가 무슨 대수냐”며 위로했다. 현진헌은 “그래. 이제 그만해. 어떤 사람인지 알았으니까 됐다. 다시 만나지마”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진수정은 “안 만날 수가 없어. 현재 할아버지다”라고 밝혀 두 사람은 충격에 빠졌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반면 웨딩드레스를 입고 나온 현미래의 모습에 이현재는 넋을 놓고 바라봤다. 현미래는 어떠냐고 물었고 이현재는 “이상해. 너무 예뻐서 이상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현미래가 “그럼 이걸로 할까”라고 묻자 이현재는 “잘 어울리니까 다른 것도 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렇게 두 사람은 결혼 준비에 박차를 가했다.

같은 시각 현진헌은 “이게 대체 무슨 일이냐. 우리 미래 어떡하냐”고 말했다. 진수정은 “미래가 현재를 얼마나 좋아하는 지 아냐. 나 미래한테 현재랑 결혼하지 말란 말 못 한다. 어떻게 자식 앞길을 막냐”며 멘붕에 빠졌다. 이경철(박인환 분) 역시 힘들어했다. 진수정을 만나고 온 이경철은 “내가 저를 버린 줄 안다. 정은이한테 지 엄마가 어떻게 죽었고 가족력도 뭔지 얘기해주고 건강하게 살라고 당부하려고 지금까지 살았는데 더 살면 뭐하냐”라며 괴로워했다.

이민호(박상원 분)은 계속 이경철에게 힘내야 한다며 식사를 권헀다. 그러나 이경철은 “내가 무슨 자격으로 밥을 먹냐 누구 때문에 안 해도 되는 마음 고생 평생하고 지냈는데 나는 밥 먹을 자격 없다. 걔는 내가 다 줘도 용서를 안 할 것 같다. 그래도 싼 놈이다”라며 오열했다. 이에 이민호는 “시간이 지나면 오해도 풀린다. 정은이 만나려고 관리하지 않았냐”며 설득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후 이민호는 며느리 심해준(신동미 분)을 만나 법적 조언을 구하기 위해 사무실을 찾았다. 심해준을 만나기 전 이민호는 이현재를 만나 결혼을 미루자고 제안했다. 이현재는 이해가 안 간다는 표정을 지었고 이민호는 “받아들이기 어려울 거라 생각하는데 받아들여 줬으면 좋겠다. 양가 부모님들이 만나서 날짜를 다시 잡겠다 미안하다”고 전했다. 곧바로 이민호는 심해준을 만나 법률상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심해준은 “미래 씨 어머님이 할아버님과 부녀 관계를 획복할 경우 혼인신고가 어렵다”고 말했다. 이에 이민호는 “회복하지 않으면 가능하냐”고 물었고 심해준은 “그토록 찾고 싶어하던 따님을 찾았는데 법적으로 회복을 원하시지 않겠냐 죄책감이 크셔서 뭐든 해주고 싶으실 거다”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현재에게 언제까지 숨길 수 없다. 빨리 알리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날 밤 이현재는 궁금증이 풀리지 않아 본가를 찾았다. 결국 한경애(김혜옥 분)은 “이번에 할아버님이 찾은 딸이 미래 어머니다. 우리도 아직 충격에 못 벗어났다. 무슨 이런 인연이 다 있냐”며 진실을 밝혔다. 반대로 현미래는 앞서 윤정자를 통해 결혼을 미뤄야 한다고 소식을 들은 상황. 현미래는 퇴근 후 집앞에서 이경철과 대화를 나누는 진수정에 모습을 목격했다. 현미래는 “할아버님이 여기 왜 오셨냐. 엄마한테 하실 말이 뭐가 있냐”고 물었다. 이에 진수정은 울먹이며 “아버지다. 친아버지”라고 답했다.

진수정은 “너한테 방해가 돼서 미안하다. 너 좋은 남자 만나서 함께 하는 것 인생에서 축복받을 일인데 엄마가 방해해서 미안하다”며 눈물을 흘렸다. 이에 현미래는 “미안해 할 필요가 없다. 난 괜찮다”며 엄마를 다독이며 안았다.

한편, 이현재와 현미래는 진실을 알고 난 후 만났다. 이현재는 “우리 인생이 다른 사람 선택에 의해 달라진다는 거 상상도 못했다. 이럴 때일 수록 상황을 헤쳐나가기 위해서 같이 고민하고 노력하자”고 말했다. 이에 현미래는 “이럴 때일수록 서로 떨어져서 상황을 지켜보자. 엄마 인생이 너무 안 됐다. 현재 씨 사랑하는데 우리 엄마가 내 사랑 때문에 희생하게 하고 싶지 않다”며 이별을 통보했다. 이를 들은 이현재는 눈물을 글썽이며 “그럼 나는 어떻게 해?”라고 물었고 현미래는 “미안하다”고 말했다.

/mint1023/@osen.co.kr

[사진] ‘현재는 아름다워’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