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지현우처럼 어리둥절하게 성공하자" 회장님 대상 비하인드('라디오스타')[TV핫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지현우의 '지리둥절 짤'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지현우, 차서원, 엄현경, 강남이 함께하는 ‘돌아이지만 괜찮아, 낭만이야’ 특집으로 꾸며졌다.

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5.1%(이하 수도권 기준)로 동시간대 가구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1.7%로 역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최고의 1분은 지현우가 ‘아들보다 음악에 진심이었던 부모님의 음악 열정’을 들려주는 장면으로, 가구 시청률 6.9%까지 치솟았다.

데뷔 22년 차인 지현우는 최고 시청률 38.2% 기록한 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의 각종 비화를 대방출해 눈길을 끌었다. 식당에 가면 반찬 곱배기는 기본이요, '회장님' 소리도 자주 듣는다고.

지현우는 특히 지난해 대상의 영예를 안았던 ‘2021 KBS 연기대상’ 당시 화제를 모았던 ‘지리둥절(지현우+어리둥절) 짤’에 대해 “소리가 안 들렸는데, 저를 보며 박수를 치더라. 앞을 봤는데 제 이름이 있었다”라고 회상했다. 그는 ‘지리둥절 짤’로 인해 “지현우처럼 어리둥절하게 성공하자는 말이 생겼다”라고 전해 웃음을 안겼다.

‘키스신 장인’ 지현우는 “시청 시간대에 맞는 키스가 있다”라며 자신만의 노하우도 공개했다. 그는 “’신사와 아가씨’는 주말 저녁 시간대라 너무 찐하면 보기 불편할 수 있다. 굶주린 것처럼 보이면 안되니까”라고 설명해 웃음을 유발했다.

또 대표작 ‘올드 미스 다이어리’ 지PD 탄생 비화를 전하며 “연출을 맡았던 김석윤 PD가 인기가 뭔지 실감하게 해주겠다고 하셨다. 정말 잘 됐다”라고 밝혔다. 또 어린이 프로그램 MC로 데뷔할 당시 록 스피릿이 충만한 활동명 신키(신들린 기타리스트)을 사용했다고 전해 웃음을 안겼다.

예능서 찐 낭만 감성을 표출하며 ‘낭또(낭만+돌아이)’ 별명을 얻은 차서원은 뜻밖의 예능울렁증을 고백해 시선을 강탈했다. 그는 ‘라스’ 출연을 앞두고 청심환을 먹고 왔다고 밝혔으나, 너무 긴장한 나머지 계속 땀이 나 인중에 맺히는 모습이 잡혀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옆에 있던 지현우는 “차서원에게 친해지려고 나이를 물어봤는데, 본인이 헷갈려하더라”라고 폭로해 웃음을 유발했다.

차서원은 예능서 화제를 모았던 ‘겨울왕국 하우스’부터 통창 카페까지 범상치 않은 ‘낭만 하우스’ 에피소드를 쏟아내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자신의 홈 바 시그니처 메뉴 ‘차.가.와’를 선보인 그는 “청춘 멈추지 마 네버스탑”이라는 낭만 과몰입 건배사를 제의해 스튜디오를 뒤집어놨다. 또 차서원은 “혹시나 시킬까 봐 춤을 준비했다”라며 주변을 신경 쓰지 않은 채 홀로 영상을 보고 연습해 또한 웃음을 안겼다.

이날 차서원은 자신의 충만한 낭만 감성을 아버지로부터 물려받았다고 고백하며 50만 원 차를 구매하기 위해 서울에서 창원까지 함께 다녀온 일화를 소개했다. 그는 “드라이브하다가 사고가 났다. 제 차는 난리 난 반면, 상대 차는 멀쩡했다. 결국 폐차했다”라고 말했다. 또 차서원은 배우가 되기 전 카이스트 정보 영재 출신인 남다른 이력을 공개해 놀라움을 안겼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예능 여신’ 엄현경은 엉뚱 허당미를 뽐내며 ‘라스’ 4MC를 사로잡았다. 낭만을 쫓아 오토바이 면허증부터 바리스타 자격증까지 취득했다는 그는 “태국어에 도전하고 싶다. 저와 잘 맞을 것 같은 느낌”이라며 엉뚱 발언으로 웃음을 전했다. 이어 그는 의외의 심한 낯가림이 있다고 고백하며, 낯가림 때문에 죽을 뻔했던 에피소드를 공개하기도. 또 엄현경은 가위에 눌렸다가 만난 귀신의 잘생긴 외모에 반했다며 “지금도 안 와서 기다리고 있다”라고 고백해 폭소케 했다.

5년 만에 ‘라스’에 컴백한 강남은 3수 끝에 합격한 귀화시험 우여곡절 비하인드 스토리를 대방출했다. 이어 귀화시험 합격 후 “새 이름을 지어야 한다. 엄마는 권 씨고 아내는 이 씨다”라며 새로운 고민을 꺼내자, MC 안영미는 “어머니 성이 권이니 권해효?”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이어 강남은 아내 이상화에게 3회 연속 낭만 프러포즈했던 에피소드를 공개해 주변의 부러움을 샀다. 특히 프러포즈할 때마다 다른 반지를 줬다며 “하나는 제가 샀다. 다른 하나는 엄마가 물려주고 싶어 하셔서 타이밍 맞춰 줬다”라고 밝혔다. 또 강남은 이상화 몰래 먹방을 했다가 발각됐던 콘텐츠를 언급하며 “400만 이상 조회 수를 찍었다. 짤이 돌아서 아내한테 완전 혼났다”라고 털어놨다.

이날 지현우는 고 신해철의 ‘그대에게’ 스페셜 무대를 선보였다. 친형이 밴드 넥스트 멤버로 활동을 하면서 신해철과 인연을 맺었다는 그는 “진짜 곡을 잘 쓰고 정말 대단하신 분이었다고 생각이 들었다”라고 선곡 이유를 밝혔다. 이어 지현우는 맛깔난 보컬과 현란한 기타 독주를 펼치는 등 전율 돋는 록 스피릿을 뽐냈다.

한편 방송 말미에는 김종민, 허니제이, 던, 조권, 미노이가 출동하는 ‘왜 춤수재인가’ 특집이 예고됐다. ‘왜 춤수재인가’ 특집은 오는 13일에 방송된다.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