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상반기 시청률 1위”…SBS 드라마, 하반기도 달린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드라마가 2022년 상반기 평균 가구 시청률 및 2049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7일 SBS에 따르면 SBS드라마는 2022년 상반기(2022. 1. 1 ~ 2022. 6. 30) 기준 평균 가구 시청률 7.5%를 기록하며 주요 채널 중 1위를 달성했다. 이로써 SBS는 2020년, 2021년에 이어 3년 연속 드라마 채널 1위를 공고히 하고 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상반기 지상파 3사 및 tvN, JTBC에서 방송한 드라마 시청률(주말/단막/일일극 제외, 수도권 기준)을 분석한 결과, SBS가 평균 가구 시청률 7.5%로 1위를 기록했다. tvN이 5.8%, MBC 5.0%, JTBC 4.3%, KBS2 3.7% 순서로 뒤를 이었다. 화제성과 채널 경쟁력을 나타내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 역시 3.3%를 기록한 SBS드라마가 1위를 차지했다. tvN이 2.6%, MBC가 1.7%로 뒤를 이었고, JTBC가 1.5%, KBS2가 0.9%를 기록했다.

전 채널을 대상으로 한 개별 드라마 순위 조사에서도 SBS는 가구 시청률 순위에서 TOP 10에 4개의 작품, 2049 시청률 순위에서 5개 작품을 포진 시키며 고른 활약을 보였다. 김남길 주연의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안효섭, 김세정 주연의 ‘사내맞선’, 이준기 주연의 ‘어게인 마이 라이프’, 서현진 주연의 ‘왜 오수재인가’ 등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으며 주요 순위를 차지했다.

SBS 드라마의 힘찬 날개짓은 하반기에도 계속된다. 방송 예정인 5편의 드라마는 다채로운 장르, 필력을 입증한 작가진들과 화려한 성적을 기록한 배우들의 귀환을 예고하고 있다.

오는 29일 첫 방송을 앞둔 금토드라마 ‘오늘의 웹툰’은 새내기 웹툰 편집자 온마음(김세정)의 오피스 성장기로 드라마로서는 국내 최초로 웹툰 업계를 소재로 다뤄 이목을 끈다. 김세정은 2022년 상반기 국내외 메가히트를 기록한 SBS 드라마 ‘사내맞선’의 매력녀 신하리 역에 이어 하반기에는 ‘오늘의 웹툰’ 속 좌충우돌 신입 웹툰 편집자 온마음 역을 맡아 로맨틱 코미디에 이어 오피스물까지, 장르 불문 연기 도전을 이어간다.

9월 방송 예정인 월화드라마 ‘치얼업’이 대학교 응원단 청춘들의 캠퍼스 미스터리 로코 드라마로 청춘들의 설렘과 열기를 보여준다면 동시기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는 수임료는 단돈 천원, 실력은 단연 최고인 변호사 천지훈(남궁민)이 법꾸라지들과 맞서 싸우는 법정 활극을 펼치며 통쾌한 카타르시스와 따스함을 선사한다.

이어서 방송 될 ‘트롤리’는 과거를 숨긴 채 조용히 살던 국회의원 아내의 비밀이 세상에 밝혀지며 부부가 마주하게 되는 딜레마와 선택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딜레마 멜로로 촘촘하고 밀도 높은 전개와 심리묘사를 기대하게 한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를 많은 이들의 인생 드라마로 만든 류보리 작가가 ‘트롤리’로 귀환한다. ‘트롤리’에는 최근 넷플릭스 ‘지옥’, ‘마이네임’을 통해 전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배우가 된 김현주와 박희순이 각각 7년, 9년 만에 SBS에 돌아와 농밀한 연기 대결을 펼친다.

2022년 마지막으로 출격 예정인 ‘소방서 옆 경찰서’는 범인 잡는 경찰과 화재 잡는 소방의 공동대응 현장일지로 현실 히어로들의 뜨거운 팀플레이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처럼 오피스 성장물, 캠퍼스 로코, 법정 활극, 미스터리 멜로, 그리고 소방과 경찰이라는 현실 히어로들의 공동대응기까지 독특한 소재와 장르가 차별화된 라인업을 자랑한다. ‘소방서 옆 경찰서’는 MBC ‘검법남녀’를 집필한 민지은 작가가 집필을 맡았으며 ‘펀치’, ‘닥터스’ 등 다수의 SBS 히트작을 만들어낸 배우 김래원이 주연을 맡아 또 한번의 인생 캐릭터 등극에 도전한다.

9월 방송되는 ‘치얼업’은 첫 작품부터 최고 시청률 15%를 넘긴 ‘VIP’ 차해원 작가의 차기작이며, ‘펜트하우스’의 주석경 역으로 대세 신예 배우가 된 한지현이 주연 도해이 역을 맡아 짜릿한 연기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다. 동시기 방송 될 ‘천원짜리 변호사’는 최고 시청률 29.7%를 기록했던 ‘피고인’ 등 다수의 히트작을 집필한 바 있는 최수진, 최창환 작가가 집필을 맡고 연기력과 흥행파워를 모두 지닌 '믿보남궁(믿고 보는 남궁민)' 남궁민이 '스토브리그' 신드롬 이후 SBS에서 2년 만에 선보이는 신작으로 또 한번의 대작 탄생을 예고한다.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