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모범형사2’ 김효진·정문성, 재벌家 부부의 묘한 분위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모범형사2’에 재벌가 부부로 새롭게 합류한 김효진X정문성의 과거와 현재가 공개됐다.

오는 30일(토) 첫 방송되는 JTBC 토일드라마 ‘모범형사2’(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블러썸스토리, SLL)는 선(善) 넘는 악(惡)인들의 추악한 욕망 앞에 진실 하나로 맞선 강력2팀 모범형사들의 대역전 수사극이다. ‘모범형사’ 시즌2에 새롭게 합류한 김효진과 정문성은 각각 야망에 가득 찬 재벌가 부부 ‘천나나’와 ‘우태호’로 분해 살벌한 세력 다툼 속에서의 생존기를 그려낼 예정이다.

티제이 그룹 천성대(송영창) 회장의 딸 ‘천나나’는 혼외자로 태어나 평생 없는 자식 취급을 받았다. 그룹 부회장이자 이복 오빠 천상우(최대훈)로부턴 괴롭힘을 당했다. 하지만 엄마의 죽음 이후 지독한 생존 본능으로 그룹 내에서 버티고 있는 중이다. 그런 그녀가 검사 우태호를 만난 건 오빠가 일으킨 사건 때문. 그의 수사 담당이었던 우태호에게 천상우가 처음으로 고개를 숙이는 걸 보고 호감을 느꼈다. 그렇게 만난 두 사람은 오늘(7일) 공개된 웨딩컷으로 알 수 있듯이, 부부의 연을 맺는다.

결혼 이후 현재 천나나는 그룹 내 이사, 우태호는 법무팀장 직을 맡고 있다. 그리고 천나나와 천상우의 살벌한 세력 다툼 사이에서, ‘책략가’ 우태호는 교묘한 균형을 유지하고 있는 중이다. 아내 때문에 얻은 돈과 권력이 원래부터 자기 것이 아니라는 걸, 언제 사라질지 모른다는 걸 잘 알고 있는 똑똑한 인물이기 때문이다. 그래서일까. 이들 부부의 현재 스틸컷엔 묘한 긴장감이 서려 있다.

공개된 이미지만으로도 독보적 카리스마와 아우라를 내뿜은 김효진과 정문성. 이렇게 압도적 분위기로 써 내려갈 재벌가 부부, 천나나와 우태호의 서사가 과연 ‘모범형사2’의 형사들을 어떤 현장으로 이끌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에 제작진은 “‘모범형사2’에서 티제이 그룹 사람들의 갈등과 충돌은 또 하나의 흥미로운 뼈대가 된다”는 관전 포인트를 밝히며, “김효진의 우아하면서도 섹시한 카리스마와 정문성의 부드러우면서도 냉철한 카리스마가 극적 긴장감을 불러일으키는 특별한 케미를 만들어냈다. 이 시너지가 시즌2의 다이나믹한 전개에 어떤 영향력을 발휘할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시즌1에 이어 조남국 감독과 최진원 작가가 다시 한번 뭉친 ‘모범형사2’는 지난 5월 촬영을 모두 마쳤고, 후반 작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오는 7월 30일 토요일 밤 10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사진=블러썸스토리, SLL 제공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