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제훈, 첫 태국 팬미팅 성료…"큰 사랑 마음으로 느껴, 진심으로 감동"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이제훈이 태국에서의 첫 번째 해외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쳤다.

이제훈은 지난 달 22일과 23일 태국 방콕 센트럴월드 라이브(CENTRAL WORLD LIVE)에서 열린 팬미팅 'LEE JE HOON, ON : THE SCENE, 1st FAN MEETING IN BANGKOK 2022'을 2회에 걸쳐 개최했다.

이번 팬미팅은 지난해 방송된 SBS 드라마 '모범택시', 넷플릭스 시리즈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에서 활약한 이제훈을 향한 태국 팬들의 적극적인 요청과 뜨거운 관심 속 성사됐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팬미팅에서는 다양한 이벤트가 이어졌다.

이제훈은 첫 날에는 '모범택시' 속 김도기, 둘째 날에는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의 상구로 변신해 유쾌한 롤플레잉으로색다른 오프닝을 펼쳤다.

또 이제훈은 한국 노래 뿐만이 아닌 태국 아티스트 암체어(Armchair)의 노래와 태국인이 좋아하는 미국 아티스트 레이니(LANY)의 노래를 수개월 동안 연습해 선보였고, 팬들도 함께 따라 부르며 감미로운 노래에 화답했다.

태국 팬들은 깜짝 이벤트로 이제훈에게 벅찬 감동을 안겼다. 팬들은 이제훈의 태국 첫 방문을 환영하며 팬미팅 당시 7월 4일 생일을 앞두고 있던 이제훈을 축하하기 위해 정성을 담은 깜짝 영상을 준비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다채롭게 구성한 공연을 마치고 팬들과 직접 마주한 이제훈은 장시간 함께 인사를 나누고 사진을 찍는 이벤트를 소화하며 마지막까지 팬들의 성원에 화답했다.

이제훈은 "여러분의 큰 사랑을 직접 마음으로 느낄 수 있는 기회를 맞게 돼 정말 행복했다. 제가 더 열심히 해서, 매년 이렇게 찾아뵐 수 있는 자리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너무나도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올해 상반기 영화 '탈주' 촬영을 마무리한 이제훈은 하반기 SBS 드라마 '모범택시2' 촬영을 이어간다.

사진 = LIVE NATION TERO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