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미의 세포들2' 김고은, 작가 데뷔…표지훈과 만남 [TV스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표지훈 김고은 / 사진=티빙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유미의 세포들2' 김고은은 작가로 성공할 수 있을까.

7일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 시즌2'(극본 송재정·연출 이상엽, 이하 '유미의 세포들2') 측은 일러스트 작가 컨트롤Z(표지훈)를 마주한 유미(김고은)의 모습을 포착해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작가로서 본격적인 작업을 시작하게 된 유미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앞서 이상하게 까칠하고 묘하게 다정한 편집장 안대용(전석호)과 첫 만남을 가졌던 유미. 이번에는 일러스트 작가인 컨트롤Z와 잊을 수 없는 첫 만남이 이어진다고. 한 눈에 봐도 개성 넘치는 일러스트 작가 컨트롤Z의 등장에 유미는 당황한 얼굴이다.

또 다른 사진 속, 서로를 보며 웃고 있지만 묘한 스파크가 튀는 두 사람의 눈빛 역시 흥미롭다. 과연 유미가 독특하고 개성 넘치는 컨트롤Z와의 작업을 무사히 이어나갈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이어진 사진에는 서점 매대에서 책을 발견한 유미의 얼굴이 담겨 있다. 그러나 어쩐 일인지 놀란 얼굴이 된 유미. 어렵게 얻은 기회인 만큼, 유미가 작가로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내일(8일) 공개되는 '유미의 세포들2' 9, 10회에서는 유미와 바비(박진영)의 연애에 위기가 드리워진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다시 제주를 찾은 유미가 바비의 이사 소식을 듣게 돼 궁금증을 안겼다. 여기에 바비가 집을 내놨다는 말에 "왜요? 저 때문에요?"라며 울먹이는 유다은(신예은 분)의 모습은 호기심을 더했다. 또 한 번의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유미와 바비의 로맨스가 어떻게 흘러갈지 관심이 집중된다. 여기에 유미는 일러스트 작가 컨트롤Z로부터 날카로운 작품평을 듣게 된다. 작가가 된 유미의 새로운 일상 역시 기대를 모은다.

'유미의 세포들2'는 매주 금요일 오후 4시에 2회씩 만나볼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