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골때녀' 슈퍼리그 결승전…‘FC액셔니스타 VS FC국대패밀리’ 승리 팀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슈퍼리그 최종 우승팀이 공개된다.

이번 경기는 결승전에 진출하기까지 7연승을 성공시키며 무패행진을 이어오고 있는 ‘액셔니스타’와 준결승전에서 ‘구척장신’을 상대로 6:0 대승을 거두면서 상승기류를 탄 ‘국대패밀리’가 맞붙는다.

지난 시즌1에서는 ‘국대패밀리’가 아쉽게 준결승에 그쳤던 반면, ‘액셔니스타’는 조별 예선에서 ‘국대패밀리’에게 패배하며 최종 탈락의 고배를 마셔야 했다.

매일경제

‘골때녀’ 슈퍼리그 결승전이 펼쳐진다.사진=S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후 시즌2 리그전에서는 1위에 등극하며 최강팀으로 성장한 ‘액셔니스타’가 다시 만난 ‘국대패밀리’를 이기고 복수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번 경기는 우승 트로피를 건 최후의 대결인 만큼 두 팀 모두 어느 때보다 치밀하게 대비 전략을 준비했다고 전해진다. ‘국대패밀리’는 장점인 패스플레이를 완벽하게 만들어 지난 준결승전에 이어 더 많은 득점을 노리겠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한편, ‘액셔니스타’는 공격수 최여진까지 맨마킹에 참여하며 극강의 수비 축구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원조 맨마킹의 달인’ 이혜정은 ‘국대패밀리’의 에이스 이정은을 잡기 위해 ‘껌딱지’ 맨마킹에 들어간다.

어느 때보다 결연한 각오로 맨마킹에 나선 이혜정은 ‘어떤 공격 기회가 오더라도 이정은을 놓쳐서는 안 된다’는 이영표 감독의 당부를 되새기며 ‘전매특허 헤딩슛마저 포기하겠다’고 선언했다.

이런 이혜정의 집요한 압박 수비에 이정은도 한껏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준결승전 해트트릭의 주인공 이정은이 과연 이혜정의 벽을 뚫고 액셔니스타의 골문을 두드릴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숨 막히는 긴장감이 맴도는 ‘FC국대패밀리’와 ‘FC액셔니스타’의 슈퍼리그 마지막 결승전은 6일 오후 9시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