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준형♥' 김지혜, 60억 아파트서 180도 다리 찢기…널찍한 거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류원혜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미디언 김지혜(43)가 집 안에서 스트레칭하는 근황을 전했다.

김지혜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스트레칭. 시원하다. 점점 관절 뼈 마디마디 굳어서 필수"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지혜는 거실 바닥에 깔린 매트 위에서 두 다리와 팔을 펼치고 엎드린 채 스트레칭하고 있다. 다리를 180도로 찢고 상체가 바닥에 붙을 정도로 유연한 몸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특히 거실에 소파 등 가구들이 있음에도 편하게 운동할 수 있을 정도로 널찍한 거실이 눈길을 끈다.

한편 김지혜는 1999년 KBS 14기 공채 코미디언, 남편 박준형은 1997년 KBS 13기 공채 코미디언으로 데뷔했다. 두 사람은 2005년 결혼해 슬하에 딸 두 명을 두고 있다.

이들 부부는 여러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서울 서초구 소재 90평대 아파트에 거주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최근 같은 평수의 매물 실거래가가 60억원대라고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머니투데이

2020년 12월 방송화면./사진=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



류원혜 기자 hoopooh1@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