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삼성전자, 반도체·스마트폰·TV에 상반기 성과급 100% 지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최대치인 기본급 100%로 결정…생활가전은 제일 낮은 62.5%

연합뉴스

삼성전자 서초사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반도체와 스마트폰, TV 등 주력 사업부 소속 임직원들에게 올해 상반기 성과급으로 최대치인 기본급(상여 기초금)의 100%를 지급하기로 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날 오후 사내망을 통해 직원들에게 상반기 사업부별 목표달성장려금(TAI) 지급률을 통보했다.

TAI는 성과급 중 하나로 매년 상·하반기 한 차례씩 지급되며 사업부 실적을 토대로 사업 부문과 사업부의 평가를 합쳐 최대 월 기본급의 100%를 지급한다.

1년에 한 번 연봉의 최대 50%까지 받을 수 있는 초과이익성과급(OPI)과 함께 삼성전자의 대표적인 성과급 제도다.

반도체 사업을 담당하는 디바이스솔루션(DS)부문의 메모리반도체 사업부, 파운드리 사업부, 시스템LSI 사업부는 모두 최대치인 100%를 받는다.

스마트폰 사업부인 MX사업부와 네트워크사업부, TV 사업을 담당하는 영상디스플레이(VD) 사업부도 역시 최대치인 100%를 받게 됐다.

반면 냉장고와 세탁기 등 제품을 담당하는 생활가전사업부에는 전사 사업부 중 가장 낮은 수준인 62.5%의 지급률이 통보됐다. 최근 원자재 가격 상승과 물류비 인상, 수요 위축 등의 영향으로 예상보다 수익성이 신통치 않았던 영향인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다음날인 7일 올해 2분기 잠정 경영실적을 발표하고, 오는 8일 사업부별 지급률에 따라 상반기 TAI를 지급할 예정이다.

kcs@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